멀미 안하는법 [내용]

카테고리 없음 2016. 7. 6. 13:45

멀미 안하는법 [내용]


저는 평소에 멀미를 안해서 괜찮은데 제 친구랑 전주로 놀러갈때 장시간 이동을 하니까 친구가 멀미로 인해서 고통스러워서 차안에서 잔 기억밖에 없는데요. 그래서 제가 예전에 멀미 안하는법을 검색을 해보니 여러가지 정보가 나와서 찾아보았는데요. 이렇게 멀미로 고생하는 분들을 위해서 오늘은 멀미 안하는법에 관련해서 포스팅을 하고자 하니 참고하시고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먼저 멀미를 하는 이유를 꼽자면 귓속에 있는 진정기관의 잘못된 진동으로 멀미가 일어날수 있는데요. 귓 속 진정기관이 우리몸에 끼치는 영향은 우리 몸이 균형을 잡도록 도와주는 역할을 하는데요. 원래 정지되어 있다가 진동이나 무리한 움직임을 느끼게 되면 멀미가 발생하기도 합니다.



자동차를 탈때나 비행기 교통수단을 이용할때 발생하는 것이 아니라 놀이공원을 갔을때 어지러움을 느낄만한 놀이기구를 탑승했을때도 멀미는 날수 있는데요. 속이 매스꺼워서 구토증세를 느낄수 있고 식은땀과 함께 두통을 느낄수도 있는데요. 그럼 멀미 안하는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 살펴보겠습니다.



기차나 지하철을 타면 저도 가끔 멀미 증상이 나타나기도 하는데요. 기차도 역방향, 순방향으로 선택해서 앉을수 있는데요. 멀미가 있는 사람은 특히 시선과 반대되는 방향으로 앉아서 가면 멀미증상이 심해질수 있습니다.



멀미 안하는법 두번째는 숨을 쉴때 천천히 쉬면서 눈을 감고 휴식을 취해주는것이 좋은데요. 매스꺼우면 호흡하는데 방해가 되기 때문에 천천히 호흡을 하면서 휴식을 취하는것이 가장 좋습니다. 



그리고 장기로 이동을 하는 경우에는 중간중간에 내려서 바람을 쐬어주는 것 또한 멀미 안하는법 일수 있구요. 그리고 평소 생활습관에서도 멀미가 일어나는데 원인이 될수 있다고 하는데요. 잦은 음주는 두통과 울렁거림을 유발하는 매개체가 되어서 다음날 쉬는 날이 아닌 출장이나 다른 먼 곳으로 이동을 해야할 경우 자제하는것이 좋습니다.



지금까지 멀미 안하는법에 대해서 알아보았는데요. 이동하기전에 멀미약과 함께 혹시나해서 비닐봉지를 준비해주는것이 좋구요. 생강차와 같은 멀미에 좋은 차를 마셔줌으로 멀미를 완화시켜주는 방법도 있습니다.

설정

트랙백

댓글